'나 혼자 산다' 샤이니 키, 20년 전 추억 소환 위한 등산 도전! 예상 밖 등산 코스에 영혼 탈출 포착!

이기창 기자 | 기사입력 2023/11/02 [17:16]

'나 혼자 산다' 샤이니 키, 20년 전 추억 소환 위한 등산 도전! 예상 밖 등산 코스에 영혼 탈출 포착!

이기창 기자 | 입력 : 2023/11/02 [17:16]

 

 

MBC ‘나 혼자 산다’ 샤이니 키가 20년 전 부모님과의 그리운 추억을 소환하기 위해 등산에 도전한다. 그러나 예상을 벗어나는 등산 코스에 영혼이 탈출한 키의 모습이 포착돼 그에게 무슨 일이 벌어진 것인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오는 3일 밤 11시 10분 방송되는 MBC ‘나 혼자 산다’(연출 허항 강지희 박수빈)에서는 NCT DREAM 멤버 런쥔과 ‘단풍 맛집’ 대둔산 등산에 나선 키의 모습이 공개된다.

 

전북 완주에 있는 호텔에서 이른 아침부터 외출 준비에 분주한 키는 “가을맞이 소풍 갑니다”라며 어린 시절 부모님의 손에 이끌려 올랐던 산에서의 행복한 추억을 꺼낸다. 그는 소풍 같은 등산을 기대하며 도시락부터 카메라까지 준비를 마친다. 비니부터 등산화까지 제대로 ‘꾸꾸꾸(꾸미고, 꾸미고, 또 꾸민) 등산 룩’을 풀 세팅한 키에게서 가을맞이 등산을 향한 설렘이 느껴진다.  

 

키의 등산 메이트는 친한 후배인 NCT DREAM의 멤버 런쥔. 런쥔은 만반의 준비를 한 키와는 달리 간편한 복장으로 등장해 ‘등산 마스터’의 면모를 뿜어낸다. 그는 키를 위한 등산 이론 수업(?)까지 펼치며 ‘등산 고수’의 활약을 펼칠 예정. 두 사람은 서로의 인증샷을 찍어주며 설레는 마음을 안고 대둔산에 오르기 시작한다.

 

그러나 정상까지 절반도 오르지 못한 상황에 녹다운 된 키의 모습이 포착됐다. 여유로운 단풍 구경을 기대했던 키는 예상치 못한 레벨의 등산 코스에 당황한다. 예쁜 비니 대신 머리에 손수건을 두르고 산악회 패션으로 탈바꿈한 키의 모습이 시선을 강탈한다.

 

날다람쥐처럼 가뿐히 산을 오르며 키를 기다리는 런쥔과 영혼이 탈출한 듯 지친 모습이 역력한 키의 상반된 모습이 폭소를 유발한다. 평온 그 자체인 ‘날다런쥔(날다람쥐+런쥔)’과 널브러진 ‘산토키(산토끼+키)’가 무사히 대둔산 가을 소풍을 마칠 수 있을 수 있을지 기대가 모인다.

 

키와 런쥔의 가을맞이 등산 현장은 오는 3일 밤 11시 10분에 방송되는 ‘나 혼자 산다’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나 혼자 산다'는 1인 가구 스타들의 다채로운 무지개 라이프를 보여주는 싱글 라이프 트렌드 리더 프로그램으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사진제공> MBC ‘나 혼자 산다’

  • 도배방지 이미지

포토/영상 많이 본 기사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