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주시, 5월부터 민간위탁 방역 25개반 운영

정재엽 기자 | 기사입력 2022/04/29 [17:54]

파주시, 5월부터 민간위탁 방역 25개반 운영

정재엽 기자 | 입력 : 2022/04/29 [17:54]

파주시(시장 최종환)는 5월부터 9월 말까지 말라리아 등 감염병 예방을 위해 파주시 전 지역을 대상으로 민간위탁 방역사업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시는 넓은 면적을 효율적으로 방역하기 위해 17개 읍면동에 총 25개 방역반을 지역책임제 민간 위탁으로 운영해 친환경 연무, 분무 방역 및 유충방제를 중점적으로 실시한다.

 

또한, 관내 군부대와 협력해 민관군 야간합동방역을 격주 목요일마다 실시할 예정이다.

 

최호진 보건행정과장은 “앞으로도 시민들이 말라리아로부터 안심하고 지낼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시는 말라리아 예방을 위해 올해 초부터 관내 취약지역 238곳을 방문해 월동모기 퇴치를 위한 해빙기 특별방역을 실시했으며, 휴대용 방역소독기 대여 사업을 추진해 주민의 자율적인 방역 참여를 유도하고 있다.

 

올해 4월 28일 기준으로 발생한 환자는 없으며, 연도별 말라리아 환자 발생 수는 2019년 86명, 2020년 61명, 2021년 57명으로 매년 감소 추세다.

  • 도배방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