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무해' 공효진-이천희-전혜진, 톱밥샤워+흙범벅에도 '웃음만발X의지가득'

정재윤 기자 | 기사입력 2021/10/22 [10:41]

'오늘 무해' 공효진-이천희-전혜진, 톱밥샤워+흙범벅에도 '웃음만발X의지가득'

정재윤 기자 | 입력 : 2021/10/22 [10:41]

 

 

KBS2 ‘오늘부터 무해하게’ 공효진, 이천희, 전혜진이 다사다난한 탄소제로 적응기를 펼쳤다. 탄소 배출 없이 의식주를 해결해야 하는 험난한 자급자족에도 웃음 만발하고 의지 가득한 죽도 삼남매의 도전이 시청자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지난 21일(목) 방송된 KBS2 환경 예능 ‘오늘부터 무해하게’(연출 구민정)(이하. ‘오늘 무해’) 2회에서는 공효진, 이천희, 전혜진의 죽도 첫 날이 그려졌다. 특히 이들이 죽도 입성 첫 미션으로 탄소 배출 없이 집 짓기에 나선 가운데 죽도에서의 7일 동안 세 사람에게 만개의 그루가 주어져 이목을 집중시켰다.

 

그루는 ‘오늘 무해’에서 쓰이는 화폐로 세 사람이 죽도에서 생활하며 발생하는 탄수배출량이 그루로 차감된다. 이에 식수 등 생활필수품은 그루로 구입 가능하고 자연에서 얻은 재료는 그루를 차감하지 않으며 탄소 절감 활동을 통해 그루를 벌 수 있다.

 

특히 마지막 날 남은 그루만큼 산불 피해를 입은 장소에 나무가 심어진다는 최종 미션이 세 사람의 의지를 불타오르게 만들며 이들의 미션 성공 여부를 궁금하게 만들었다. 더욱이 식재료에서 다양한 생활용품까지 없을 거 없는 무인점포는 세 사람을 유혹하기 충분했고, 이에 공효진이 “쳐다 보지마. 저거 다 돈이야”라고 말해 쉽지 않는 탄소제로 죽도 라이프를 예고했다.

 

이후 공효진, 이천희, 전혜진의 7일동안 머물 집 만들기가 시작됐다. 하지만 가위와 쓰레기봉투 등 뜻하지 않은 생필품 구매로 그루가 차감됐고, 이에 약속이나 한 듯 비장한 그루 지키기가 펼쳐졌다. 세 사람은 목재를 활용해 테이블을 만들고 틈틈이 자신의 젓가락을 만들기 위해 나무를 깎았다. 또한 저녁식사를 위해 머리에 랜턴을 달고 고구마를 캐는 등 톱밥에 샤워를 하고 얼굴이 흙 범벅이 되는 것도 아랑곳하지 않고 탄소 배출 최소화 생활을 시작했다.

 

무엇보다 최소한의 물로 샤워하는 공효진, 이천희, 전혜진의 도전이 눈길을 끌었다. 그들에게 주어진 물의 양은 10L로 10분당 1그루가 차감되는 상황. 공효진은 “머리를 감지 않을 거면 물 쓰지도 마”라고 귀여운 으름장을 놓은 가운데 이천희는 10L도 안 되는 물로 샤워를 했고, 전혜진은 6분만에 머리에서 발끝까지 초스피드로 끝내는 등 배우를 내려놓고 환경 지킴이로 나선 세 사람이 최소의 물로 마무리하는 모습은 단연 감탄을 불러일으켰다.

 

이날은 특히 ‘공대장’ 공효진과 ‘쓰리포 막내’ 전혜진이 부캐를 무한 생성하며 찐찐자매의 케미를 폭발시켰다. 공효진은 스스로 톱질과 못질에 도전하며 ‘한다면 하는’ 엉덩이 가벼운 공대장의 거침없는 직진을 선보였다. 전혜진은 이천희의 어깨 너머로 배운 톱질 실력으로 숨겨진 재능을 뽐내는가 하면, 첫 고구마 수확에서도 얼굴보다 엉덩이가 카메라에 더 많이 나오는 열일 DNA를 폭발시키며 웃음을 안겼다.

 

또한 죽도에서의 첫 날을 마무리하면서 공효진은 “그루를 플러스한 것에 모두가 만족하고 있다. 내일은 조금 더 솔선수범하겠다”고 말했고, 이천희는 “10L도 안 되는 물로 씻더라. (나 스스로도) 놀랐다”고 전했으며, 전혜진은 “큰 그루 수는 아니었는데 그루가 차감될 때마다 ‘진짜 시작이구나?’라고 깨달았다”며 솔직한 첫 날 소감을 고백해 시청자들에게 잔잔한 감동을 선사했다. 생활용품 자체 제작은 물론 자연에서 얻은 식재료로 저녁 한 상 차리기까지, 비록 작고 사소한 첫 발걸음이었지만 스스로 해냈다는 기쁨과 탄소제로를 향한 가치 있는 시간이었다.

 

그런가 하면 공효진의 반려견이자 서울댕댕이 요지와 죽도댕댕이 백설이의 첫 만남이 시선을 강탈했다. 죽도를 제 집처럼 돌아다니는 자유로운 영혼 백설이의 등장에 요지가 혼비백산하던 것도 잠시 서로의 냄새를 맡으며 호기심을 보이는 두 댕댕이의 모습이 시청자들의 힐링세포를 자극했다. 이에 외모도 성격도 다른 두 댕댕이가 앞으로 어떤 우정을 만들어갈지 관심이 모아진다.

 

방송 직후 SNS 및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에서는 “셋 다 열정 가득이라 보기만해도 흐믓”, “세 사람이하는 활동마다 배출되는 탄소량이 자막으로 나와 인상 깊어”, “공효진, 전혜진 톱질하는 모습에 반했다”, “아기 댕댕이 요지와 백설이 너무 귀엽네” 등의 시청 소감이 이어졌다.

 

한편 KBS2 ‘오늘부터 무해하게’는 공효진, 이천희, 전혜진이 에너지 자립섬 죽도에서 일주일 동안 펼치는 탄소제로 생활 도전기. 총 10부작으로 매주 목요일 밤 10시 40분 방송.

 

[사진 제공] KBS2 ‘오늘부터 무해하게’ 2회 캡처

  • 도배방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