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수무당 가두심' 김새론, '우수무당 가두심' 고퀄리티 퇴마극 자신 “티저 보고 본편이 더욱 기대됐다”

정재윤 기자 | 기사입력 2021/07/20 [14:45]

'우수무당 가두심' 김새론, '우수무당 가두심' 고퀄리티 퇴마극 자신 “티저 보고 본편이 더욱 기대됐다”

정재윤 기자 | 입력 : 2021/07/20 [14:45]

 

 

카카오TV 오리지널 드라마 <우수무당 가두심>에서 소녀무당 가두심을 연기하는 배우 김새론이 인터뷰를 통해 드라마를 향한 기대감을 끌어올렸다.

 

오는 30일(금) 오후 8시 첫 공개되는 <우수무당 가두심>(연출 박호진 / 극본 주 브라더스 / 기획 카카오엔터테인먼트 / 제작 메이스 엔터테인먼트)은 원치 않는 운명을 타고난 소녀 무당 ‘가두심’(김새론 분)과 원치 않게 귀신을 보게 된 엄친아 ‘나우수’(남다름 분)가 위기의 18세를 무사히 넘기기 위해 함께 미스터리를 파헤쳐가는 고교 퇴마로그다. 학교라는 공간에서 벌어지는 미스터리한 사건을 다루며 오싹한 재미를 주는 것은 물론, 퇴마를 소재로 하면서도 현실과 동떨어지지 않은 주제의식을 전하며 시청자들의 공감을 자아낼 예정이다.

 

김새론이 연기하는 가두심은 귀신을 볼 수 있는 신비한 능력을 타고났지만 무당의 운명을 원치 않는 인물로, 18살에 맞은 인생 최대의 위기에 맞서 싸우는 매력적인 캐릭터다. 대본리딩 당시부터 캐릭터에 푹 빠진 모습을 자랑한 그녀는 가두심의 매력 포인트로 #걸크러시 #이성적인 #츤데레 세 가지를 꼽았다. 김새론은 “가두심보다는 내 성격이 좀 더 밝아 싱크로율은 50% 정도다. 사람에게 마음을 열기까지 시간이 걸리는 게 나와 가두심의 비슷한 점”이라고 밝혀 그녀가 그려낼 가두심에 대한 호기심을 자아냈다.

 

특히 김새론은 <우수무당 가두심> 대본을 처음 읽으며 “가두심이 악령과 싸우는 모습이 금세 상상됐고, 가두심이 나우수와 친구들로 인해 달라지면서 점차 원하는 삶을 향해 다가가는 과정이 기대됐다"라고 귀띔, 극중 미스터리한 사건들을 해결해 나가면서도 다양한 감정을 느끼며 조금씩 성장해 가는 가두심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또한 김새론은 “가두심은 악령을 퇴치하는 액션 실력이 있는 캐릭터라 합을 맞추는 부분을 신경 써서 준비했다”면서도 “가두심이 점점 마음을 열어가는 과정의 감정 변화를 명확히 보여주는 것에도 중점을 뒀다”며 호쾌한 액션부터 섬세한 감정 연기에 이르기까지 다채로운 볼거리를 예고했다.

 

김새론은 함께 퇴마 듀오로 활약한 남다름, 세상을 떠난 후 자신의 곁을 떠도는 고등학생 영혼 친구 ‘현수’를 연기하는 유선호와의 남다른 케미도 자랑했다. “정말 착하고 열심히 하는 동생들이라 어느 순간부터 저 역시 힘을 받은 것 같다”고 밝힌 그녀는 특히 악령과 맞서며 저마다의 무기를 들고 싸우는 가두심과 나우수 듀오에게 ‘퇴마 고딩’ ‘도두심과 밧우수’라는 독특한 별명을 지어주고 싶다고 말했으며, “현수와의 감정 씬에서는 눈물을 참기가 힘들었다”고 전하는 등 이들과의 극중 관계성에 대한 궁금증을 자극했다. 또한 송영고등학교 교장 경필 역으로 함께하는 배우 문성근에 대해 “선배님과 4번째 같은 작품에 출연하고 있는데, 이번 작품에서 또 호흡을 맞출 수 있다고 들었을 때 반갑고 기분이 좋았다”라며 작품을 함께한 많은 배우들을 향한 애정과 감사를 전하기도.

 

<우수무당 가두심>이 퇴마를 소재로 한 작품인 만큼, 김새론은 “티저 영상을 보고 CG 후반 작업이 입혀진 본편에 대한 기대감이 높아졌다. 누구나 재미있게 볼 수 있는 작품”이라며 드라마 본편에 대한 궁금증을 높였다. 실제 <우수무당 가두심>은 웰메이드 미드폼 드라마로 시청자들의 마음을 사로잡은 카카오엔터테인먼트가 처음으로 선보이는 미스터리 판타지 드라마로 관심을 받고 있다. 시청자들의 기대감에 부응하기 위해 <우수무당 가두심> 측은 쫄깃하고 탄탄한 스토리와 빠른 러닝 타임을 통한 속도감 있는 전개는 물론 악령을 현실에 소환한 듯한 리얼한 영상미를 완성하기 위해 명품 제작진을 투입, 시청자들의 몰입감을 높이기 위한 후반 작업에 만반의 준비를 기울이고 있다.

 

카카오TV 오리지널 <우수무당 가두심>은 매회 20분 내외, 총 12부로 구성되며, 7월 30일(금) 오후 8시 첫 선을 보일 계획이다.

 

<사진제공> 카카오엔터테인먼트

  • 도배방지 이미지